신형 6세대 포드 익스플로러 공개, 긴장하는 돌풍의 팰리세이드

국내에서 돌풍을 이끌어내며 현대차의 새로운 성장동력이 되고 있는 팰리세이드가 긴장할 소식이 미국에서 전해졌습니다. 대형 SUV 시장의 절대강자인 포드 익스플로러가 신형을 드디어 공개 했습니다. 


부분변경 모델이 아닌 모든 것이 다 바뀐 풀체인지 신형 모델인데 6세대 신형 익스플로러의 등장으로 2019년 SUV 시장이 크게 출렁일 것 같네요. 



익스플로러는 한국에서도 수입 SUV 판매량 1위를 달리는 모델이지만 미국에서도 중대형 SUV 판매량 1위를 달리는 모델이기도 합니다. 한국과 달리 미국에서는 싼타페 쏘렌토와 같은 중급으로 분류되고 있기에 신형 익스플로러의 등장에 현대차도 긴장을 할 수 밖에 없습니다. 


미국에서는 싼타페, 쏘렌토와 경쟁을 펼치지만 국내서는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팰리세이드의 직접적인 경쟁상대가 되기 때문입니다. 



이번에 공개된 2020년 신형 익스플로러는 외관 뿐만 아니라 실내 디자인 모두 바뀌었습니다. 미국 판매는 여름 부터 본격적으로 시작되는데 한국 출시일자는 아직 미정 입니다.     


개인적으로 대형SUV 중에서 가장 괜찮게 보는 차량이 익스플로러인데 그 이유는 일단 디자인이 깔끔하고 괜찮았기 때문입니다. 중후함과 마초적인 강인함 그리고 신사같은 복합적인 매력이 함축된 디자인이라 좋아했습니다. 


하지만 이번에 공개된 신형을 보니 디자인에 있어서는 살짝 실망스럽네요. 



신형임에도 디자인은 오히려 퇴보한 느낌이라고 할까요? 사진으로 볼때는 멋지고 세련되다는 느낌 보다는 올드하다는 느낌이 더 강하게 나는 것 같습니다. 


전체적인 디자인 밸런스는 괜찮은 것 같은데 전면과 후면의 모습이 구시대적이네요. 



워낙 인기좋은 차량이라 디자인만 좀 더 세련되게 만들었다면 미국에서 월 3만대 판매도 가능할텐데 아쉽네요. 워낙 인기있는 모델이다 보니 오히려 파격적인 디자인 변화를 주지 못한게 아닐까 싶습니다. 



그래도 측면은 잘 나온것 같습니다. 



하지만 외형의 아쉬움은 실내에서 전부다 보상을 받는 것 같습니다. 실내 인테리어가 상당히 깔끔하면서 고급스럽게 나왔기 때문입니다. 


이전 모델은 외형은 마음에 들었지만 실내가 좀 싸구려 느낌이 나서 아쉬웠는데 이번에 반대로 된 것 같네요. 



센터페시아 디자인이 상당히 간결하면서도 고급스럽게 변했는데, 가운데 보이는 10.1인치 플로팅 디스플레이가 상당히 인상적입니다. 


요즘 나오는 신차들은 가로가 아닌 세로형 디스플레이를 적용하는 경우가 많은데 익스플로러 역시 달라진 트랜드를 빠르게 적용 했습니다. 



얼핏 보면 아이패드를 넣은게 아닐까 생각이 드는데 10.1인치의 시원한 크기 덕분에 맵이나 다양한 정보를 보기가 한결 수월해 졌습니다. 운전석 역시 12.3인치 대형 디지털 계기판이 장착 되었습니다. 





실내도 좀 더 세련되게 변했는데 2열 좌석은 슬라이딩 기능을 강화해서 3열 승하차 편의성을 높였습니다. 그 만큼 3열 좌석의 활용도는 더욱 높아졌습니다. 


실내는 뱅앤울룹슨 14 스피커 시스템을 장착해 더욱 빵빵한 음악을 즐길 수 있게 되었습니다. 




요즘 기어노브가 사라지는 추세라서 그런가요? 익스플로러 역시 손으로 조작하는 기어노브가 사라지고 대신 손가락으로 편하게 돌리는 전자식 기어 다이얼로 바뀌었습니다. 


점점 운전하는 것이 편해져서 좋긴한데 운전 조작하는 재미는 점점 사라지는 것 같아서 아쉽긴 합니다. 



18인치 휠을 기본으로 해서 최대 21인치 까지 적용할 수 있습니다. 


동력계를 보면 기본형 같은 경우 2.3리터 에코 부스터 터보엔진에 최고출력 300마력, 최대토크 42.8kg.m, 10단 자동변속기가 탑재되었습니다. 또한 최대출력 360마력의 V6 3.0 가솔린 터보를 선택할 수 있습니다.  



신형 익스플로러는 보행자 감지, 전방추돌경고, 긴급자동제동, 차선유지, 내비게이션 연동 어댑티브 크루즈컨트롤, 오토 헤드라이트, 운전자지원시스템인 코-파일럿 360 등 다양한 기능을 담고 있습니다. 


또한 주차보조기술인 액티브 파크 어시스트 2.0은 운전자가 핸들과 변속, 페달을 조작하지 않고 버튼만으로 평행 및 주직 주차를 가능하게 합니다. 차량의 덩치가 커서 주차 하기 부담스러워 하는 분들이 많은데 이런 개선된 주차보조기술 덕분에 부담을 조금이라도 덜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또한 새 지형관리시스템(Terrain Management System)은 일반, 에코, 스포츠, 트레일, 슬리퍼리, 토우, 딥 스노우, 샌드의 일곱 가지 주행모드를 제공하는데 덕분에 어느 곳에서도 최적의 주행 성능을 경험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더욱 놀라운 것은 이런 많은 변화를 주었음에도 5세대 기존 모델 대비 가격은 400달러만 올랐다는 사실 입니다. 400만원 올랐다고 착각을 할 수 있는데 44만원 정도 올랐습니다. 


이 정도라면 5세대에 이어서 또 한번의 대박 신화를 만들어 갈 수 있을 것 같네요. 비록 디자인이 아쉽긴 하지만 익스플로러가 워낙 저력있는 차량이라 미국 뿐만 아니라 한국 시장에서도 돌풍을 이끌어 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 현대 팰리세이드 


국내에 8세대 신형 익스플로러가 출시 된다면 현대차도 긴장을 해야 합니다. 만약 포드 코리아에서 가격을 터무니 없이 올리지만 않는다면 팰리세이드 돌풍의 강력한 견제자가 될 수 있기 때문입니다. 



팰리세이드 성공으로 대형SUV 시장에 대한 관심이 폭발적으로 늘어난 상태 인데 그 덕분에 신형 익스플로러도 덕을 볼 수 있게 되었습니다.  시장의 파이가 예전과 다르게 상당히 커졌기 때문에 먹을 것이 그 만큼 늘어났기 때문입니다. 


팰리세이드에 이어서 쉐보레 트래버스 그리고 포드 익스플로러까지 줄줄이 출시되는 올해는 대형SUV 대기 구매자들에겐 즐거운 한해가 될 것 같습니다. 


팰리세이드 구매를 생각하고 있다면 잠시 숨을 고르고 신형 포드 익스플로러가 나온 뒤에 결정하셔도 늦지 않을 것 같습니다 :) 


by 카이



국산 vs 수입 SUV 덩치왕은? 팰리세이드 vs 캐딜락 에스컬레이드

진격의 팰리세이드 돌풍, 직격탄 맞는 현대 싼타페

쌍용차 롱바디 렉스턴스포츠 칸 출시, 콜로라도 견제 성공할까?

엘지가 달라졌다? 약 빨고 만든 LG Q9, 개봉기와 디자인 후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