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iOS 16 특징, 점점 삼성 갤럭시와 닮아가는 아이폰?

반응형

애플이 지난 6일(현지시간) 개발자 중심 연례행사 WWDC 2022를 온라인 개최하고 아이폰 운영체제(iOS)와 주요 OS 업그레이드 버전을 공개했습니다. 아이폰을 사용하지 않다보니 큰 관심을 두지 않는데 그래도 맥북을 사용하다 보니 주로 맥OS와 맥북 업데이트 내용만을 살펴보는 편 입니다. 

이번 iOS 16 버전 업그레이드 부분을 보니까 아이폰도 점점 안드로이드OS를 닮아가는 것을 느꼈습니다. 제가 갤럭시를 오랜 시간 써왔는데 이번 업데이트를 보니 평소에 쓰던 기능들이 보여서 반가왔습니다. 

갤럭시에서는 오래전에 등장해서 사용하고 있는 기능들인데 iOS에는 좀 더 늦게 적용이 되는 것 같습니다. 제가 아이폰을 사용하지 않고 갤럭시를 쓰는 이유 중에 여러가지가 있는데 아이폰도 지속적인 업데이트를 통해서 갤럭시의 모습을 닮아가는 것 같아서 이렇게 계속 가면 나중에 저도 아이폰으로 넘어가지 않을까 싶네요. 

 

갤럭시 유저가 아이폰으로 못 넘어가는 4가지 이유

아이폰이 국내에 처음 나왔을때 스마트폰을 접하고 그 이후로 아이폰을 쭉 써왔던 것 같습니다. 그 와중에 아이폰을 메인으로 하고 삼성에서 갤럭시S, 노트 첫 시리즈부터 제공 받으면서 같이

www.khaiyang.com

이번 iOS 16 주요 특징을 보면 잠금화면을 적극적으로 활용한 ‘개인화’ 입니다. 갤럭시에서는 이미 잠금화면에 대한 정보를 표시할 수 있게 해주고 또한 '굿럭' 앱을 통해서 내가 원하는 화면으로 커스터마이징을 쉽게 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애플은 이제서야 그 기능을 오픈 했습니다. 한번에 다 오픈을 하면 보여줄 카드가 많지 않고 또 미리 오픈 하지 않아도 아이폰을 사랑하는 열성팬들이 너무 너무 차고 넘치니까 좋은 기능들을 아주 천천히 오픈하는 방식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아이폰이 지금처럼 잘 팔리지 않았다면 아마 진작에 이 기능이 나와서 잘 사용하고 있었을 겁니다. 

아무튼 그동안 잠금화면에서 볼 수 있는 기능이 많지 않았던 아이폰에서 잠금기능에 다양한 기능을 넣으면서 활용성이 더욱 좋아졌습니다. 

이제 아이폰 잠금화면에서도 다양한 내용들을 바로 확인할 수 있게 된 것 입니다. 이 기능을 오매불망 기다렸던 유저들에게는 정말 반가운 업그레이드가 아닐 수 없습니다. 

더 이상 갤럭시 잠금화면 보면서 부럽다는 생각을 가질 필요가 없게 되었습니다. 애플의 특징이 신기능이나 신기술을 늦게 받아들이기는 하지만 한번 내놓으면 완성도를 200% 수준으로 만들거나 더 뛰어난 기능을 넣어 주는 특징이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늦은 기능 적용에도 아이폰 유저들은 큰 불만이 없는 것 같고, 이런 점 때문에 아이폰의 인기는 시들지 않는 것 같습니다. 잠금화면 기능을 보면 갤럭시보다 뭔가 더 좋아보이더군요. 

갤럭시에서는 홈화면은 가능하지만 잠금화면에 위젯 기능을 다양하게 넣지 못했던 것 같은데 말입니다.

잠금화면 위젯 기능을 통해서 캘린더의 예정된 이벤트, 날씨, 배터리 잔량, 알람, 시간대, 활동 링 진행 상황 등의 다양한 정보를 잠금화면에서 한 눈에 쉽게 확인하는 것도 가능해졌습니다. 

이런거 보니 또 부러워지네요. 삼성도 굿럭 기능을 좀 더 업데이트 시켜서 잠금화면에 아이폰처럼 다양한 위젯 기능을 넣게 해줘야 할 것 같습니다. 

그리고 또 하나 신기했던 기능은 애플답계 갤럭시에서 볼 수 없는 신통한 기능을 추가 했습니다. 사진을 보시면 잠금화면 시계가 사람 뒤로 가려지는게 보이나요? 갤럭시에서는 볼 수 없는 신 기능인데 새롭게 적용되는 다중 레이어 효과는 사진의 피사체를 잠금 화면의 시간 앞에 배치해 깊이감을 연출하는게 특징 입니다. 

또한 잠금 화면을 여러 가지로 설정해 쓸어넘기기만으로도 즐겨찾는 잠금화면 사이를 손쉽게 전환할 수도 있습니다. 미리 다양한 잠금화면을 저장해 놓고 기분이나 상황에 따라 손쉽게 바꿀 수 있습니다. 상당히 편리한 기능이 아닐 수 없습니다.  

확실히 이런 독특한 감성은 삼성이나 구글이 따라하기 어려운 부분인 것 같습니다. 

그 외에도 스포츠 게임 결과, 운동, 차량 공유 또는 음식 배달 주문과 같이 실시간으로 일어나는 일을 잠금 화면에서 바로 확인할 수 있는 실시간 현황 기능도 잠금 화면에 포함되었습니다. 

아이폰 유저가 아닌 갤럭시 유저 입장에서는 아쉬운 부분이 아닐 수 없습니다. 

그래도 그동안 잠금화면 부분에서는 우월감이 있었는데 아이폰에서는 더 멋지게 개선되면서 그나마 가지고 있던 우월감 하나가 사라졌습니다. 아이폰은 고성능 AP에 최적화된 iOS로 더욱 더 빠르고 부드럽게 잠금화면 기능을 사용할 수 있게 되면서 갤럭시 유저를 우울하게 만들고 있습니다. 

 

이런식으로 계속 개선해 나가서 삼성 갤럭시에만 있는 기능들을 다 받아 들인다면 그나마 조금 남은 갤럭시의 파이는 더 줄어들 것 같습니다. 그나마 한국에서는 iOS의 주요 기능들이 비활성화 된 것이 많아서 다행인데, 만약 한국에서 애플페이 들어가고 보안폴더 같은 기능이 들어 간다면 그나마 버티던 갤럭시 유저들도 백기 투항하고 넘어갈 것 같습니다.

아 자동전화 녹음 기능까지 추가 된다면 말이죠. 삼성은 정말 정신차려야지 이런식으로 가면 휴대폰 사업도 접을 가능성이 큽니다. 

갤럭시를 점점 닮아가는 아이폰은 다음에 또 어떤 갤럭시 기능을 닮아가는 모습을 보여줄까요? iOS 17 버전이 벌써부터 기대가 됩니다.  

반응형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