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디어 광고 시작! 넷플릭스 광고 요금제 장단점 살펴보기

반응형

몇달 전에 오랜시간 이용하던 IPTV 를 해지 했습니다. 몇십년을 IPTV TV 서비스를 이용해 왔기에 해지를 했을때의 심정은 참 여러가지 감정이 교차했던 것 같습니다. 해지하고 몇달이 흘렀지만 우려했던 불편하거나 아쉬운 부분은 하나도 없고, 해지해서 지출금액을 줄일 수 있어서 다행이라는 생각이 더 컸습니다. 

이미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넷플릭스, 티빙, 쿠팡 플레이에 유튜브 프리미엄까지 이용하다 보니 여기에서 나오는 콘텐츠 소비할 시간도 턱없이 부족하기 때문입니다. 

아마 이중에서 가장 많이 이용하는 건 넷플릭스, 유튜브 두가지 입니다.

유튜브 같은 경우 갤럭시 스마트폰을 구매할때 받은 무료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고, 넷플릭스는 가족 요금제로 사용을 하면서 아직은 금전적인 부담은 크게 없는 상태 입니다.  

티빙은 네이버 멤버십, 쿠팡 플레이는 쿠팡 와우회원을 이용하면서 덤으로 이용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넷플릭스가 프리미엄 요금제에 앞으로 깐깐한 기준을 적용한다고 해서 그때는 요금제를 바꿀 수 밖에 없을 것 같습니다.

가뜩이나 어려운 경제상황 속에서 OTT 서비스를 계속 이용할까 말까 고민하는 분위기 넷플릭스가 새롭고 저렴한(?) 요금제를 들고 나왔습니다. 

이전부터 예고를 해와서 다들 예상들 하실텐데 '넷플릭스 광고 요금제'가 이번에 새롭게 추가 되었습니다.  

말 그대로 광고를 보면서 넷플릭스를 이용하는 것 입니다. 넷플릭스가 처음 시청자들에게 주목을 받았던 이유는 광고 없이 깔끔하게 콘텐츠를 소비할 수 있었기 때문입니다.

저 역시 이런 점이 좋아서 OTT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초반과 달리 라이벌이 대거 등장 하면서 수익성이 점점 악화되기 시작한 넷플릭스가 결국은 유튜브 처럼 광고를 봐야지 콘텐츠를 보는 새로운 요금제를 출시 한 겁니다. 

한가지 웃기는 점은 유튜브는 무료로 시청할때만 광고를 보지만 넷플릭스는 돈도 내고 광고도 봐야 합니다. 

금액은 월 5,500원으로 넷플릭스 한국 가격이 9500원(베이직)부터 시작하는 것을 고려하면 절반 수준입니다. 

미국 6달러99센트와 비교하면 그나마 저렴한 편 입니다.

요즘 환율로 계산하면 만원에 가까운 높은 금액인데 한국은 좀 봐준 것 같습니다. 요즘 한국에서 망 사용료 때문에 법정 다툼이 벌어지고 있기에 소비자들 눈치를 본 게 아닐까 싶네요. 

캐나다 멕시코는 11월 1일 시작이고 한국은 11월 3일부터 서비스가 시작 됩니다. 

광고형 베이식 상품은 한국을 비롯해 독일, 미국, 멕시코, 브라질, 스페인, 영국, 이탈리아, 일본, 캐나다, 프랑스, 호주 등 12개국에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아직은 많은 나라에서 시행을 하지 않고 대표적인 나라들에서만 우선 시범적으로 운영할 계획인 것 같습니다. 여기서 성공을 한다면 전세계적으로 서비스가 확대될 것으로 보입니다. 

기존 베이식, 스탠더드, 프리미엄 요금제에 광고 기반 요금제가 추가된 것 입니다. 

기존 요금제와 가장 다른 다른 점 이라면 우선 다운로드가 안되고 그 다음은 광고를 초반, 중간에 강제로 봐야 한다는 점 입니다. 해상도는 720P로 기본 요금제와 동일 하고 TV 와 모바일 디바이스 지원, 언제든지 멤버십 변경 또는 해지 가능 합니다. 

볼 수 있는 콘텐츠는 모두 요금제가 동일 하고 동시에 시청할 수 있는 동시접속자 수는 베이직 요금제와 동일한 1명 입니다. 

광고 요금제를 이용하면 1시간당 평균 4~5분 가량 광고를 시청해야 합니다. 콘텐츠 시작 전과 중간에 15초 또는 30초 길이의 광고가 노출된다고 합니다. 

시작전은 괜찮은데 중간에 나온다는 것은 상당히 거슬리네요. 차라리 초반에 광고 두개를 연달아 보는 거라면 모르겠는데 몰입한 상태에서 중간 광고를 본다는 것은 상당한 인내심이 필요할 것 같습니다. 

무료로 시청이라면 어떻게 이해를 하겠는데 돈까지 내면서 중간광고를 보는 것을 소비자들은 어떻게 받아들일지 궁금 합니다. 

사실 유튜브 무료로 보면서 중간에 광고 나올때 돌려 버리거나 스킵을 하는 경우가 많은데 넷플릭스는 강제 시청이라서 더 짜증나지 않을까 싶네요. 

중간 광고
초반 광고

광고는 이런식으로 노출이 된다고 합니다. 초반에 나오고 중간에 나오는 방식 입니다. 

광고형 요금제 과연 성공할까요? 

사실 금액이 4천원 정도 한다면 모를까 5천5백원에 가입할 소비자들이 많을지는 의문 입니다. 

사실 동시접속 4명에 2160p(UHD)까지 지원하는 프리미엄 요금제(월 1만7000원)를 4명이서 사용하는게 더 이득입니다. 4명이 묶으면 1인당 4250원으로 즐길 수 있기 때문입니다. 

게다가 720P는 모바일에서는 상관 없지만 대형 TV로 볼때는 화질의 차이가 확실하게 납니다.

넷플릭스가 예전부터 기존 프리미엄 요금제 가입자들이 묶어서 사용하는 것도 규제 한다고 하는데, 광고 요금제가 나왔으니 정말 규제를 할 것 같습니다. 

넷플릭스 미국 점유율

저도 프리미엄 요금제를 가족들끼리 사용하는데 사는 곳이 달라서 넷플릭스가 규제를 하게 되면 정말 사용을 못할수도 있습니다. 광고 요금제 성공을 위해서는 아마 넷플릭스가 강하게 규제를 할 것 같네요. 

그때 가서 제가 광고 요금제를 선택할지는 의문 입니다. 

 

넷플릭스는 지난 4월 공개한 1분기 실적에서 유료 구독자가 전 분기보다 20만명 줄었다고 밝혔습니다. 2011년 이후 11년 만의 첫 구독자 감소로 2분기 가입자는 1분기와 비교해 97만명 감소했습니다.

연초 2억2100만명에 가까웠던 넷플릭스 유료 구독자는 올해 6월 기준 약 120만명이 줄어 2억2070만명이 되었습니다. 

요즘 상황이 좋지 못한 넷플릭스가 과연 광고 기반 요금제로 과연 높은 수익을 낼 수 있을까요?

반응형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