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S4케이스 슈피겐 SGP 슬림아머뷰, 삼성S뷰의 편리함과 튼튼한 내구성을 잡은 하이브리드 케이스

반응형

오늘 소개해 드리는 갤럭시S4 LTE/LTE-A 케이스는 하이브리드 방식입니다. 요즘 자동차고 뭐고 복합적인 기능이 들어가 있는 하이브리드 방식이 인기인데요. 케이스도 예외가 아닌 듯 합니다. SGP에서 나온  SLIM ARMOR 제품 인데요. 갤럭시S4가 등장 하면서 선풍적인 인기를 끈 것이 바로 S뷰 플립커버 입니다. 갤럭시S3때에 플립 커버가 나왔는데 그곳의 앞 커버에 작은 S뷰 창을 만들어서 커버를 열지 않고도 정보를 확인 할 수 있는 것이 바로 S뷰 플립 커버입니다. 


전 이런 저런 이유로 현재 집에 삼성 S뷰 커버가 2개나 있는 갤럭시S4 LTE-A 이벤트때 또 신청을 해서 추가로 또 하나가 날라오고 있습니다. 그럼 총 3개네요.


직접 사용하면서 느낀 S뷰 플립커버의 느낀점은 일단 커버를 열지 않고 정보를 확인 할 수 있다는 것은 정말 좋았습니다. 이 부분 때문에 배터리 소모를 줄일 수 있다는 장점이 있었지만 아쉬웠던 부분이 2가지 인데 하나는 S뷰 플립커버는 견고성이나 내구성에 있어서 신뢰가 가지 않았습니다. 주위에서 보면 플립커버를 사용하는 걸 보면 때도 많이 타는 편이고 힌지 부분이 너덜 너덜 해지기 때문에 개인적으로는 그리 좋아하는 케이스는 아니었습니다. 그리고 이런 커버가 있는 케이스 치고는 카드를 넣을 수 있는 공간이 없다는 아쉬움이었습니다. 


오늘 소개하는 SGP 슬림아머뷰는 위에서 이야기한 2가지 단점 중에서 한가지 바로 내구성과 견고성을 해결한 제품입니다.    

먼저 제품을 보시면 아머가 붙은 이름답계 케이스 부터가 단단해 보입니다. 





리뷰하는 제품은 화이트로 블랙 색상 2개로 구성되었습니다. 하얀색을 보니 검정색이 더 좋을 것 같다는 생각도 드네요. 아무래도 블랙의 카리스마를 더 좋아하기 때문이죠. 




박스를 개봉하면 접할 수 있는 구성품은 슬림 아머 뷰, 뷰 보호필름 그리고 네이버 마일리지 2000점 적립 기프트 가드입니다. (여기서 네이버 기프트 카드는 처음 신규 가입한 사람만 사용할 수 있는 포인트라서 기존에 네이버 마일리지를 가지고 있는 분은 그저 그림의 떡 입니다. ㅠ.ㅠ) 그리고 정품을 알려주는 내용물이 있는데 정품 사용자가 얻을 수 있는 특혜가 아직 뭔지는 모르겠습니다. 사실 슈피겐 SGP 케이스는 이번에 처음 사용해 보는 거라 말이죠. 



슬림아머뷰를 열었을때의 사진 입니다. 겉은 하얀색이지만 속은 이렇게 검정으로 되어 있네요. 



물론 전면과 후면은 하얀색입니다. 그리고 상단과 하단은 검정으로 처리가 되어서 블랙&화이트의 조화를 이루고 있습니다. 그냥 올 하얀색이면 뭔가 싸구려 느낌에 고급스러운 부분은 떨어졌을 것 같은데 이렇게 적절한 색 배치로 고급스러움을 살리고 있습니다.


하지만 블랙 컬러는 올 블랙으로 구성이 되어 있는데 이 녀석의 실제 느낌이 어떨지가 정말 궁금해집니다. 뭔가 진짜 멋있을 것 같은데 말이죠. 그리고 하얀색은 유광이고 블랙은 무광이라고 하는데 무광의 느낌도 어떨지.. 여유 되시는 분들은 2제품 각각 구입해서 사용하셔도 좋을 것 같습니다.



뒷면의 모습인데 아무것도 없는 민자 보다는 상단에 있는 슬림아머뷰 로고가 있는게 훨씬 좋더군요. 



가장 궁금했던 부분이 힌지는 이렇게 구성되어 있습니다. 평소에 S뷰 커버의 힌지 부분에 대한 아쉬움이 있었는데 이렇게 고리 연결로 되어 있어서 견고성에 있어서 걱정 하지 않으셔도 될 것 같습니다. 사용하면서 힌지 부분에 대한 신뢰감이 저절로 생기 더군요.  또한 슬림아머뷰의 가장 큰 특징이라고 한다면 커버가 분리가 된다는 겁니다. 


힌지 부분의 분리가 쉽게 가능하다는 것도 이 제품의 숨겨진 특징 중에 하나 입니다. 



이제 갤럭시S4 LTE-A 를 결착 해 보았습니다. 역시 딱딱 들어맞는 그 느낌이 좋더군요. 만약 결착이 제대로 안 되면 커버가 잘 안 닫히니 이 부분은 꼭 확인해 보시기 바랍니다.



뷰가 있는 것이 바로 이 제품의 특징중에 하나라고 할 수 있죠. 이렇게 커버에 뷰(창)이 있어서 커버를 열지 않고 간단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전화나 문자를 확인 할 수 있고 전화가 왔을때는 커버 하단에 있는 버튼을 눌로서 커버를 열지 않고 통화가 가능 합니다. 참고로 삼성의 오리지널 S뷰 플립커버에는 하단의 버튼이 없습니다. 




힌지가 이렇게 완전히 뒤로 넘어 가기 때문에 통화 할 때도 훨씬 편리 하고 그립감도 좋습니다. 





이런 제품을 사용할때는 딱딱 유격없이 들어 맞는 느낌이 정말 중요 한데 슬림아머뷰가 주는 마무리 느낌은  좋았습니다. 버튼을 누를때 좀 더 빠른 반응이 왔으면 더 좋을 것 같습니다. 버튼을 누를때의 그 민감함이 별거 아닌 것 같지만 만족감을 향상 시키는데 아주 중요한 포인트가 되기 때문이죠. 아주 가볍게 눌러도 경쾌하게 반응을 보이면 더 좋을 것 같습니다. 측면은 괜찮은데 전면 케이스에 있는 하단 버튼은 약간의 힘을 주어서 눌러야 하는 부분은 아쉬움이었습니다.  이 부분은 개선이 된다면 더 좋을 것 같네요.


그리고 마지막 사진에 보이는 커버를 여는 부분은 약간 미끄러운 부분이 있습니다. 만약 땀이 있을때 미끄러질 수 있고 커버를 열때 언제든지 쉽게 열 수 있다라는 그런 믿음감이 있어야 하는데 그것 보다는 미끄러짐에 대한 약간의 긴장감이 있었던 것 같습니다. 


SGP 슬림아머뷰 사용 느낌을 정리해 보면, 


장점: 


1. 견고한 느낌이 주는 안정감 

2. 안정적인 그립감 

3. 상단 케이스 하단에 있는 버튼 (전화 받을때 화면을 문지르는 것 보다 버튼을 누르는게 더 직관적입니다.)

4. 충격을 받을 시 케이스의 분리 (정말 떨어질때 상단 케이스가 분리가 되더군요. 그리고 이걸 어떻게 다시 연결하나 좌절하고 있었는데 놀랍게도 하드케이스 사진에 보이는 검정색 부분의 고무가 분리가 되기 때문에 연결이 무척 쉬웠습니다.)

5. 상단 케이스 분리 가능(상단 케이스 분리가 가능 하기 때문에 이런 케이스 있는 것이 번거롭다면 분리해서 사용 하셔도 됩니다. 분리 해도 아무런 티가 나지 않는 것 또한 장점 입니다.)


단점: 


1. 커버를 열고 닺는 부분이 좀 미끄러운 점 (그래서 미끄러지지 않게 힘을 줘야 합니다. 가볍게 해도 열리게 했으면 좋겠네요) 

2. 전면 커버 뷰 부분 아래가 좀 허전한 것 같은데 여기에 어떤 문양이나 로고가 있으면 좋을 것 같습니다. 물론 이 부분에 아무것도 없어서 깔끔할 수 있는데 스티커를 제공하는 건 어떨까요? 전 아이폰 구입할때 있던 애플 로고를 붙일 생각 입니다. 

3. 카드를 넣을 수 있는 공간이 없는 점 (만약 여기에 교통카드만 넣을 수 있는 공간만 있다면 정말 최고의 케이스라고 해도 손색이 없습니다.)


이름 에서부터 강함과 S뷰 가 주는 편리함이 적절하게 믹스되어 있는 하이브리드 케이스 슬림아머뷰의 만족도는 홈페이지에 보던 그 느낌대로 만족스러웠습니다. 그동안 기회가 없어서 슈피켄 SGP 케이스를 사용해 본 적이 없었는데 이번에 사용해 보니 역시 SGP란 생각이 듭니다. 현재 가지고 있는 갤럭시S4/LTE-A 케이스가 다양한데 슬림아머뷰가 메인으로 계속 사용 중입니다. 강한 뷰 커버 제품을 원한다면 강력 추천하는 제품입니다.



반응형

댓글(1)

  • 2013.09.04 09:19

    경첩부분 졸라 허약함..뒤로 제끼기 좀하다보면 뿌러짐...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