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화상..(self-portrait)

반응형


 

"다만.. 널 사랑하고 있어" 라는 제목의 영화를 이틀전인가 집에서 보았습니다. 기분도 그렇고 아무리 해도.. 기분이 좋아지지가 않아서 나름대로의 저를 위로하는 방법중에 하나인 영화를 선택하게 되었습니다. 어떤 영화를  볼까 생각하다가 재미있는 영화를 본다고 기분이 좋아지는 것도 아니고 그래서 순수함으로 인해 상처입은 마음 순수하고 이쁜 영화를 보면서 등장인물의 순수하고 이쁜 마음을 보면 풀어지지 않을까 하는 생각. 그래서 선택한 영화가 일본 멜로 영화 '다만.. ' 입니다.

영화를 보는 내내 얼굴에서 미소가 떠나지 않았습니다. 그들의 마음이 너무 예뻐서 너무 순수해서.. 그들의 순수함에 비하면 저의 그것은 아무것도 아니었습니다.  이들의 사랑이 너무 기가 막히고 슬퍼서 오히려 눈물이 나오지 않더군요. 사실 영화를 핑계로 눈물을 흘리고 싶은 마음도 있었는데 말이죠. 남자의 자존심이라고나 할까요 ㅋ

영화를 보면서 생각했습니다. 왜 현실에는 이들처럼, 하얀 눈처럼, 상괘한 바람처럼 깨끗한 마음을 가진 자들이 많이 없을까? 얼마전까지만 해도 있다고 생각했지만... 말이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생에 단 한번의 키스, 단 한번의 사랑...

사진에 보이는 아름다운 여인이 영화에 등장하는 여주인공 입니다. 이 사진만 보면 항상 이렇게 아름다운 모습으로 등장했을까 생각하지만 사실 이런 성숙한 여인의 향기를 느끼게 하는 장면은 그리 많지 않습니다. 하지만 영화의 처음과 마지막까지 그녀는 보는 사람의 마음을 내내 행복하게 만듭니다. 이런 사람이 이런 사랑이 과연 세상에 존재할까 하는 의구심과 함께 그녀는 지친 저의 마음을 위로 해주었습니다. 그녀의 작은 반응에도 전 크게 웃고 그녀의 슬픔에는 깊게 반응했습니다.

영화는 전혀 예측하지 못하는 방향으로 흘러갔지만 저는 어느정도 예측을 했기에 그 극한의 슬픔의 순간에 오히려 차분해 질 수 있었습니다. 사진에서 보는 것 처럼..여자 주인공은 자화상을 찍습니다. 생에 최고의 순간에 최고의 모습을 남기기 위해서 카메라 렌즈를 홀로 보면서 셔터를 누르며 자기의 모습을 남깁니다. 누군가 보아줄 한 사람을 위해서 말이죠...


영화의 주요 모티브는 사진과 음악과 아름다운 풍경입니다. (제가 좋아하는게 다 있네요.) 그들이 서로의 자연스럽고 한 폭의 그림같은 모습들을 서로가 알지 못하게 찍는 장면들이 나오고 나중에 그런 사진들을 보면서 감동하는 장면들이 나오는데.. 이런 부분이 사진이 주는 감동이라고 생각했습니다. 저는 사람들의 인물 사진을 찍는 걸 좋아하는데 정면 보다는 렌즈를  응시하지 않는 자연스러운 모습들을 찍는 걸 좋아합니다. 

하지만 사람들은 이런 부분에 부자연 스러워 하는 것 같더군요. 전 제 사진도 정면으로 찍히는 것 보다는 자연스러운 모습으로 찍히는 걸 좋아하지만 그런 모습들을 찍어주는 사람이 없네요. 언제나 정면을 보아야지 찍어주는 사람과 사람들...

그래서 아주 가끔 제 자신을 스스로 자연스럽게 찍을려고 하지만 피사체가 그래서 그런지 그림이 거의 나오지 않더군요.ㅋ 하지만 아주 아주 가끔은.. 느낌이 좋은 자화상을 만날때가 있습니다. 밑에 보이는 사진이 최근에 찍은 저의 자화상입니다. 비록 그림은 안되지만 .. 사진을 가만히 들여다 보면 최근에 저의 외롭고 슬픈 마음이 눈빚에 나타나 있는것 같아 가끔 들여다 보곤 합니다.

때로는 이런 사진 한장이 백 마디의 말 보다 내가 표현 하고 싶은 더 많은 의미를 담고있는 것 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It was the only kiss, the love I have ever known...
                                   생에 단 한번의 키스, 단 한번의 사랑...

                                                        ( 다만..널 사랑하고 있어 中 에서... )



반응형

댓글(16)

  • 2008.05.10 03:03 신고

    마지막 장면. 마지막 사진.
    기억이 새록새록 나네요-^^

  • 2008.05.10 08:43 신고

    이젠 다카오카 아오이 ㅠ.ㅠ 얘네는 안헤어지고 잘 살았으면 좋겠어요

    • 2008.05.12 21:27 신고

      다알리아님의 글을 보고 여주인공이 실제로 결혼 한 사실을 알게 되었네요. 저도 그녀가 행복했으면 합니다.^^

  • 헤세시아
    2008.05.10 10:09

    마지막에 갤러리에서 본 장면 아닌가요? ㅜㅜ
    너무 감동

    • 2008.05.12 21:28 신고

      맞아죠. 마지막 겔러리에서 본 장면이죠. 너무도 감동적인..

  • 2008.05.11 22:50 신고

    정말 아름답네요..
    :)

    • 2008.05.12 21:31 신고

      미아님..안녕하세요. 무엇이 아름답다는 건지요? 영화가 여자 주인공 사진이 아니면 음악이..? 하지만 이런 의미을 알 수 없는 뎃글.. 좋아요. 생각을 또는 착각을 가끔 할 수 있게 하니까요^^ 혹시 제 자화상이..? 이런 착각 말이죠ㅋ 농담입니다.

  • 2008.05.13 09:55 신고

    도옷! 집에 혼자 있을수 있는 1년에 2~3일정도의 시간이 오면 이영화 꼬옥 한번 보겠습니다.
    카이님이 어떤 느낌을 받으셨는지, 한번 공감해보고 싶습니다~
    카이님, 코가 오똑하십니다~

    • 2008.05.14 15:35 신고

      샤이보이님도 보시면 좋아하실 만한 감성의 영화입니다. 나중에 꼭 보세요.^^ 제 코가 정말 오뚝한가요? 글 보고 다시 보니 그런거 같기도 아닌거 같기도.^^;

  • 2008.05.14 08:42 신고

    대빵만한 셀카군요..ㅎㅎ~ 리뷰 잘봤습니다.. 이따 퇴근후 강남갈일있는데.. 찾아봐야겠네요..

    • 2008.05.14 15:36 신고

      예 완전 큰 셀카더군요. 저도 제 모습에 자신만 있다면 대빵만한 셀카 하나 찍고 싶네요.^^

  • 2008.05.17 12:41

    예쁘네요.. 여 주인공...
    ... .간만에 왔어요.
    요즘, 저의 블로그는 썰렁하네요.
    다른 카페 운영하느라 마음이 분산되기가 쉽지가 않네요.

    요즘, 인터넷으로 온에어 보고 있는데, 참 재미있네요.
    이거 보면서 이범수 인가... 새롭게 보이네요. 이 사람이 이렇게 멋있어 보이는건 처음이네요.
    자상하고... 진지하고.... 진실해 보이고... 올바른 소리 할 줄 알고.. 참 멋있네요.
    웃는 모습도 좋아보이고.. ㅎㅎ

    내가 보기엔 참 재미있는데, 한국에선 어때요? 작가가 누구예요?
    참 재미있게 잘 썼네요...

    ...남자고, 여자고, 잘 생기고, 예쁘면.... 누구나 한번 더 바라보게 되는거 같아요. ㅎㅎ


    카이님도 아름답고 예쁜 사랑 이야기 써봐요..
    그런데요... 매니저와 배우가 8대 2 로 이익을 분배한다고 하면
    누가 8 이고, 누가 2를 먹나요? 배우가 더 많이 받나요? 메니저가 더 많이 받나요?
    그냥.. 궁금해서요.

    정말 온에어 에서처럼... 작가, 배우, 매니저, 감독.... 그들이 함께 작업하다보면
    미묘한 감정들이 생길거 같아요. ㅎㅎ

    음.. 제가 옆에 있으면 카이님의 자연스러운 사진들을 많이 찍어줄텐데... ㅎㅎ
    난 사진 찍히기 좋아하는 사람 참 좋아요.
    물론 모델이 좋아야 하겠지만...
    카이님은 모델 괜찮은데... ㅎㅎ

    저도 정면 사진도 많이 찍지만, 자연스러운 사진도 많이 찍고,
    이리 저리 코치해가며 찍기도 하고 그래요.

    느낌... 분위기 참 좋아요. 카이님 사진....

    • 2008.05.20 01:48 신고

      레이첼님 온에어 내용이 대충 뭔지는 알겠는데 시청을 안해서 잘모르겠네요. 드라마 보는 눈이 제가 좀 까다로운 편이거든요.ㅋ 그런데 드라마 매니저 수익 분배는 배우가 8이고 매니저가2가 아닐까요?

      레이첼님 늘 좋은 마음으로 저를 봐주시니까 고맙습니다..^^ 블로그를 통해서 좋은 사람들을 만난다는 것은 기분좋은 일인거 같습니다~

      (아 그리고 전 요즘에 예전에 했던 연예시대라는 드라마를 시간날때 마다 보는데 좋은 드라마 일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 2008.05.20 11:11

    제가요, 요즘 아주 새로운 사실?을 알아내어서 아주 좋답니다.
    좋은건지 나쁜건지 모르겠지만....ㅎㅎㅎ 실은... you-tube 를 통해서
    한국 드라마, 쇼 프로그램.. 거의 모든 프로그램을 공짜로 시청할 수 있더라구요.
    몰랐었는데, 제 제자가 집에서 노트북으로 한국 드라마를 보기에 어떻게 유-튜브를 통해서
    그런걸 보냐고 했더니.. 그냥.. 볼 수 있다고 해서, 어느 특정한 것만 볼 수 있는줄 알았는데,
    나중에 보니까 글쎄... 거의 모든 프로그램을 볼 수 있더라구요... 안그러면 비디오를
    돈 주고 빌려봐야 하는데... ㅎㅎㅎ 그래서... 요즘 온에어가 재미있어서 가끔씩
    그걸 유-튜브 통해서 보고 있답니다. 미수다 (미녀들의 수다)도 재미있게 보고 있구요. ㅎㅎ

    ....저도 드라마는 거의 안보는데, 이건 재미있더라구요. (온에어)

    아... 그렇군요.. 그럼... 매니저들이 배우, 돈벌게 해주고, 자신이 버는건 그리 많지는 않네요.
    배우에 비해서... 그보다는 더 받아야 할거 같은데요.. ㅎㅎ

    ...네.. 카이님의 감수성이 풍부한 글 참 좋아해요.

    저는 요즘 블로그를 거의 꾸미지 못하고 있네요.
    원래 갖고 있던 카페에 글 올리기도 정신없어서.. (많이 올리지도 못하면서)...
    마음을 두 군데로 분산시키기가 쉽지가 않ㄴ에ㅛ.

    ...아, 연애시대가 재미있나요? 저도 나중에 유튜브 통해서 볼 수 있으면 봐야겠네요. ㅎㅎ

  • 2008.05.20 11:12

    아, 손예진, 감우성 나오는 건가봐요? 방금 유튜브로 찾아보니.. 나오네요..
    나중에 시간이 되면 봐야겠어요..

Designed by JB FACTORY